웹툰 ‘너를 싫어하는 방법’ 드라마화, NCT 재민x김지인 주연

JTBC 디지털 튜너 네트워크는 단편 영화 제작을 돕습니다 웹 '너를 싫어하는 방법'은 엔씨 소프 버프 툰 (BUFF OON)에 연자 거미 큰 사랑을받습니다

JTBC 디지털 스튜디오와 엔젤 소사이어티는 기성복을 입었습니다 '너를 싫어하는 법'은 사랑과 우간다에서 고등 대학교 신입생 미의 캠퍼스 연애 토리를 담다 20 대단 구자 공감할 수는 대학생의 연인과 연인 사이의 연애 고민을 담다 현실적이기는하지만 시인성이 높다 드라마를 기근 주인공 라인업 시인정 표지

그 NCT 의원 민영 대강, 웹 드라마 '출품작'은 '미리'할 수 있습니다 또 '은태'역대 망가 드라마 '고, 다이어리'출장 이종원, 다솜 '역재 신이 풋풋한 4 개의 배우가 모두들 공포감을 호소합니다 '너를 싫어하는 방법'은 3 월 말에 공개된다 신나 기자 norah tvreport

okr / 사진 = TBC 사진을 복사 ⓒ T 보고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드라마화 확정된 웹툰 낮에 뜨는 달 나으리 역 가상 캐스팅 4명

드라마화 확정된 웹툰 낮에 뜨는 달 나으리 역 가상 캐스팅 4명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웹툰 '낮에 뜨는 달' 드라마 제작 소식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최근 드라마화가 확정된 인기 웹툰 '낮에 뜨는 달' 가상 캐스팅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가상 캐스팅의 주인공은 '나으리'로 불리는 도하다 시크하면서도 매력적인 도하의 캐릭터에 꼭 들어맞는 남자 배우들은 크게 4명으로 좁혀졌다 누리꾼들은 이준기, 주지훈, 박서준, 박보검을 도하 역으로 추천하고 있다 도하는 신라의 화랑으로 비정한 권력가 이찬 밑에서 자신을 지키기 위해 차갑게 변해 버린 인물이다 전생부터 현생까지 이어지는 도하의 사랑을 애달프게 그려낼 인물은 날카로운 미모와 절제된 분위기를 자랑해야 한다

위에 거론된 배우 네 사람은 도하가 가지는 특별한 분위기에 꼭 들어맞는 인물로 평가받는다 한 여자를 향한 절절한 마음이 느껴지는 도하 역할을 누가 맡게 될지 벌써부터 기대감을 모은다 한편 웹툰 원작 드라마 '낮에 뜨는 달'의 방영 일자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드라마화 확정된 웹툰 ‘낮에 뜨는 달’ 나으리 역 가상 캐스팅 4명

드라마화 확정된 웹툰 '낮에 뜨는 달' 나으리 역 가상 캐스팅 4명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웹툰 '낮에 뜨는 달' 드라마 제작 소식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최근 드라마화가 확정된 인기 웹툰 '낮에 뜨는 달' 가상 캐스팅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가상 캐스팅의 주인공은 '나으리'로 불리는 도하다 시크하면서도 매력적인 도하의 캐릭터에 꼭 들어맞는 남자 배우들은 크게 4명으로 좁혀졌다 누리꾼들은 이준기, 주지훈, 박서준, 박보검을 도하 역으로 추천하고 있다 도하는 신라의 화랑으로 비정한 권력가 이찬 밑에서 자신을 지키기 위해 차갑게 변해 버린 인물이다 전생부터 현생까지 이어지는 도하의 사랑을 애달프게 그려낼 인물은 날카로운 미모와 절제된 분위기를 자랑해야 한다

위에 거론된 배우 네 사람은 도하가 가지는 특별한 분위기에 꼭 들어맞는 인물로 평가받는다 한 여자를 향한 절절한 마음이 느껴지는 도하 역할을 누가 맡게 될지 벌써부터 기대감을 모은다 한편 웹툰 원작 드라마 '낮에 뜨는 달'의 방영 일자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웹툰 ‘낮에 뜨는 달’ 드라마화 소식에 팬들이 우려하는 4가지

웹툰 '낮에 뜨는 달' 드라마화 소식에 팬들이 우려하는 4가지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드라마에 이어 영화화까지 된 치즈 인 더 트랩을 제외하고도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는 점점 늘고 있다 현재 KBS 2TV에서 방영 중인 고백 부부와 지난 20일 모바일 방송국 와이낫미디어에서 소개된 오늘도 형제는 평화롭다에 이어 낮에 뜨는 달과 좋아하면 울리는 등도 내년 안방극장에서 만날 준비가 한창이다

웹툰의 인기에 힘입어 실사화가 결정된 만큼 팬들은 실사화를 놓고 기대와 걱정의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다 낮에 뜨는 달은 원작의 탄탄한 스토리와 넘치는 캐릭터의 매력에도 불구하고 드라마화 소식을 듣고 골수팬들의 고민이 적지 않다는 소식이다 팬들이 애정하는 웹툰의 드라마화를 걱정하는 이유 4가지를 모아봤다 사극과 현대극의 조화 네이버 웹툰 원작인 이 웹툰은 소개에 보면 시간이 멈춘 남자와 흘러가는 여자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갈등에 대한 이야기라고 되어 있다 삼국시대부터 시작된 이들의 사랑은 1500년이라는 시공간을 넘나들며 그려진다 300년의 시공간을 초월하는 tvN 인현왕후의 남자와 tvN 도깨비가 긍정적인 평가를 받은 바 있지만 타임 슬립 드라마에서 시대에 차이가 크게 날 경우 실사화가 잘 이루어질지 팬들 입장에서는 고민스럽지 않을 수 없다 배우는 사극과 현대극에 모두 능통한 사람이 아니면 안 된다 1인 다역

앞에서 언급한 것처럼 한 배우가 전생과 현생을 연기하는 것에 대한 부담이 있다 여자 주인공의 경우 현대의 대학생인 영화와 대가야 장군의 딸이지만 신분을 감추고 살았던 이타 두 사람을 연기해야 한다 남자 주인공의 경우는 좀 더 복잡하다 준오가 쓰러졌다 일어나며 한 몸 속에 두 사람의 영혼이 존재한다 진짜 준오의 영혼과 그의 몸에 빌려 들어 온 도하의 영혼이다

이 배우는 21세기에 머무는 도하와 삼국시대 모습을 함께 연기해야 한다는 부담이 있다 특히 삼국시대에 이타가 도하를 불렀던 나으리는 팬들에게 이름만 봐도 두근거릴 정도로 각인된 캐릭터 중 하나로 배우의 연기 부담이 높다 조연 중에도 현재에는 지원으로 과거에는 동영 스님으로 1인 2역을 담당하는 연기력 출중한 악역이 필요하다 자극적인 소재 낮에 뜨는 달에는 극 중 인물들이 납치, 감금, 폭행당하는 장면들이 종종 등장한다

중고등 학생들이 많이 봤던 웹툰인 만큼 드라마 시청률도 동일 연령대에서 높을 것으로 예상한다 웹툰에서는 어느 정도 미화와 대사로 잔인한 장면을 처리할 수 있었다 실사화할 경우 팬들은 너무 자극적이거나 선정적으로 촬영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할 것이라고 팬들은 목소리를 높인다 논쟁이 된 원작 결말 원작 결말에 대해 실망이다라는 반응과 적절하다는 반응으로 나뉜다

두 의견 중에 실망을 표한 팬들이 좀 더 많은 가운데 드라마가 논란이 된 결말을 어떻게 살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